위기에 빠진 MBC PD수첩을 살리자

오늘(2010년 4월 23일) 오후 받은 메일입니다. 진실을 알리는 시민(진알시)에서 보낸 것인데요, 공영방송을 사수하겠다며 파업을 벌이고 있는 언론노조 MBC본부의 파업대오마저 흔들릴 중대한 위기에 처해 있다는 내용입니다. 누리꾼, 트위터 유저들이 나서서 파업대오를 지켜내고, 공영방송을 사수할 수 있게 하자는 것입니다.

진알시가 마련한 MBC 결방 대체프로그램 리뷰 사이트

MBC 노조 파업으로 인한 결방 데체 프로그램의 리뷰만을 받는데, 1주일 단위로 최다 리뷰 작성자에게는 상품권도 준다네요. 아, 그렇다고 상품권 사냥꾼을 기대하는 것은 아니구요, 다양한 의견과 열망을 담아 MBC가 공영방송으로 계속 남을 수 있게 힘을 보태자는 것입니다. 사이트에 나와 있듯이 “어잌후;; 지쟈쓰 쪼인트 오브 빅하우스;;” 이딴 엿같은 일이 다시는 일어나지 않아야 한다는 열망입니다. 스폰서 검사 같은 떡검, 견찰 나부랭이가 발붙이지 못하는 건강한 사회를 만들어 가자는 열망입니다. 더구나 스폰서 검사 때문에 앞으로 검찰과 MBC와의 지루한 힘겨루기가 벌어질지도 모릅니다. 우리 모두가 힘을 합쳐야 할 중대한 시기입니다. 아래는 메일 내용입니다.

MBC PD수첩이 위험에 처했습니다.
검찰의 복수도 아니고 MBC 김재철 사장이 PD수첩 김환균 PD의 전출을 지시했다고 합니다. 이미 책임PD(CP)는 교체되었습니다
조사한 바에 따르면 방송3사 중에서 mbc가 가장 광고현황이 가장 저조합니다.
이것이 mbc 노조를 압박하고 있습니다. 지금 이 문제가 얼마나 심각하냐 하면 먹고사는 문제까지 위협당할 수 있는 상황입니다. 만약 시청률 문제로 노조의 파업 대오가 흔들리면 mbc가 장악당할 수 있습니다.
그러면 PD수첩 떡검 특집 같은 프로그램은 영영 TV에서 사라지게 됩니다.
그래서 진알시가 고민 끝에 내놓은 프로젝트 <재방송 시청 이벤트>입니다.
<MBC 재방보기 이벤트 참여방법>
1. 진알시 포털 이룸 사이트(www.iruum.net)에 가입한다.
2. MBC 리뷰게시판(http://www.iruum.net/mbcreview)에 파업 프로그램에 대한 리뷰를 남긴다.
-금요일 프로그램
명의가 추천하는 약이 되는 밥상(19:45~20:15)
앙코르MBC스페셜 ‘추신수, 마침내 메이저리그를 치다'(22:45~23:40)
 
– 토요일 프로그램
무한도전 스페셜(18:30~19:55)
세계대큐기행 BBC건강다큐(00:05~00:55)
 
-일요일 프로그램
일요일 일요일 밤에 스페셜(17:50~19:55)
인생풍경 휴’인요한의 순천,지리산'(22:45~23:35)
 
※ 편성 프로그램은 매주 업데이트해서 제공해드립니다.
 
★트위터 리뷰도 받습니다.
진알시 트위터(@jinalsi) 앞으로 140자평 멘션을 써주세요
앞머리에 [mbc리뷰]를 달아주시고 방송일자, 제목을 명기한 후 트윗 감상평을 써주세요
예) [mbc리뷰](4월23일-추신수 마챔내 메이져 리그를 치다) 추신수 선수가 이렇게 오랫동안 고생했는지 방송 보고 처음 알았어요. 아시안게임에 금메달을 따서 국내 야구팬들에게 즐거움을 계속 선사해 주시길
3. ★MBC 파업지지★ 재방 시청하기 서명★ (다음 아고라)에 서명한다
※ 리뷰가 지금 하나도 없어서 마중물이 필요합니다.
리뷰 중에서 엄선해서 미디어오늘 독자칼럼, 격주간지 꼼꼼에 소개해 드립니다.(오프라인)
미디어오늘 독자칼럼은 아래의  포맷으로 써주시기 바랍니다. (660자)
1호 칼럼 : 맹자의 개탄
2호 칼럼 : 노동자, 네티즌, 언론의 상호협력 절실하다
3호 칼럼 : 언론, 정보 단순생산 벗어나야
그리고 다음 아고라, 트위터, 서프라이즈, 온라인 카페 등에 소개해 mbc 리뷰 스타로 만들어 드립니다.
진알시 회원님들의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 진실을 알리는 시민

디지로그

경남도민일보에서 기자로 일하고 있습니다. 2017년부터 체육부에 와서 경남FC, 내셔널리그 등 축구를 담당하고, 겨울시즌에는 창원LG세이커스 농구도 담당합니다. 물론 전국체전이나 각종 아마추어나 학교스포츠도 맡아 합니다. 원래는 뉴미디어, IT 등에 관심이 많고, 그에 따른 글을 많이 썼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