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경, 복날 삼계탕 같이 먹고 싶은 연예인 1위

에듀윌이 복날 삼계탕을 같이 먹고싶은 연예인에 대해 조사했더니 ‘소간지’ 소지섭과 청순글래머 신세경이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여름철 더위 극복 최고 보양식은 ‘삼계탕’을 꼽았다.

공인중개사, 주택관리사, 공무원, 사회복지사, 검정고시, 학점은행제 등 자격증/공무원 전문 교육기업 ㈜에듀윌(대표 양형남, eduwill.net)은 지난 7월 12일부터 23일까지 12일간, 문화공연 이벤트에 참여한 회원 1025명을 대상으로 ‘더위 Down 건강 Up 건강한 여름나기 설문 이벤트’를 실시했다.

‘복날 삼계탕을 같이 먹고 싶은 여자 연예인’으로는 신세경이 34.4%(353명)로 1위를 차지했다.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배우 신민아는 25.6%(262명)로 뒤를 이었으며, ‘퀸’으로 컴백한 가수 손담비는 16.8%(172명)를 얻었다. 에프엑스(f(x)) 설리는 12.8%(131명), 애프터스쿨 가희 10.4%(107명) 이었다.

시트콤 ‘지붕 뚫고 하이킥’을 통해 큰 인기를 모은 신세경은 청순한 외모와 글래머러스한 몸매로 각종 CF를 섭렵하며 팬층을 넓혀나가고 있다. 청순하면서도 깔끔한 이미지가 매력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복날 삼계탕을 같이 먹고 싶은 남자 연예인’으로는 배우 소지섭이 34.3%(352명)로 1위에 올랐다. 최근 ‘매너쿤’이라는 애칭을 얻으며 인기를 얻고 있는 2PM의 닉쿤은 20.0%(205명)로 2위를 차지했고, 지난 15일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에 입소한 탤런트 김남길은 18.4%(189명)를 얻었다. 씨엔블루의 정용화는 14.5%(148명), 영화 ‘아저씨’로 돌아온 배우 원빈은 12.8%(131명) 이었다.

소지섭은 지난달 ‘여름 휴가지에 어울리는 명품 몸매 남자 연예인’ 1위에 이어 2관왕을 차지해 그 인기를 실감케 했다. 소지섭은 드라마 ‘로드넘버원’을 통해 여성 시청자들의 큰 지지를 얻고 있으며, 전투신 등 거친 연기로 남성 팬들도 확보해 나가고 있다.

한편, ‘여름철 더위를 이기기 위한 최고의 보양식’을 조사한 결과 절반이 넘는 63.3%(649명)가 ‘삼계탕’이라고 응답했다. ‘장어구이’는 16.8%(172명)이었고, ‘보신탕’은 13.6%(139명)이었다. 그 밖에 ‘추어탕’은 4.7%(49명), ‘복어탕’ 1.6%(16명)로 나타났다.

‘한번쯤 해보고 싶은 이색 무더위 극복법’으로는 ‘알래스카로 여행가기’가 59.2%(607명)로 가장 많았다. ‘얼음 집에서 생활하기’는 24.8%(254명)로 뒤를 이었고, ‘해병대 캠프 입소하기’는 7.2%(74명)를 차지했다. ‘사하라 사막 횡단하기’는 4.7%(49명)이었으며, ‘얼음 위에서 잠자기’는 4.1%(41명) 이었다.

디지로그

경남도민일보에서 기자로 일하고 있습니다. 2017년부터 체육부에 와서 경남FC, 내셔널리그 등 축구를 담당하고, 겨울시즌에는 창원LG세이커스 농구도 담당합니다. 물론 전국체전이나 각종 아마추어나 학교스포츠도 맡아 합니다. 원래는 뉴미디어, IT 등에 관심이 많고, 그에 따른 글을 많이 썼습니다.

2 Responses

  1. jgija 댓글:

    [New Post] 신세경, 복날 삼계탕 같이 먹고 싶은 연예인 1위 – http://digilog4u.com/?p=2613

  2. jgija 댓글:

    [New Post] 신세경, 복날 삼계탕 같이 먹고 싶은 연예인 1위 – http://digilog4u.com/?p=2613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