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영준은 어디로 갈까?

올 시즌 전북현대 녹두빛 유니폼으로 갈아입은 미드필더 최영준은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서 경남이 꼭 데려왔으면 좋겠다고 생각한 선수다.

지난해 K리그1 준우승 돌풍을 이끈 주역 중 한 명이었고, 올 시즌 그를 비롯한 말컹, 박지수 이적의 공백을 뼈아프게 경험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런 최영준이 한 기업구단으로 임대된다고 한다.

경남이 아니어서 안타깝고 아쉽다.

하지만 최영준 본인의 입지와 장래를 본다면 괜찮은 선택지로 보인다. 가서 잘 했으면 좋겠다.

디지로그

경남도민일보에서 기자로 일하고 있습니다. 2017년부터 체육부에 와서 경남FC, 내셔널리그 등 축구를 담당하고, 겨울시즌에는 창원LG세이커스 농구도 담당합니다. 물론 전국체전이나 각종 아마추어나 학교스포츠도 맡아 합니다. 원래는 뉴미디어, IT 등에 관심이 많고, 그에 따른 글을 많이 썼습니다.

댓글은 제가 블로그를 운영하는 데 큰 힘이 됩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