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ged: 지방공동정부

김두관 가는 길에 꽃이라도 뿌리오리까

김두관 경남도지사가 대통령 선거 야권 후보로 되고, 본선에서 정권을 되찾아오겠다며 경남지사직을 사퇴한다고 합니다. 대통령선거가 애들 장난일 수는 없는 것이고, 그런 결론을 내리기까지 얼마나 많은 고민과 연민의 시간을 보냈을까 싶어 안스럽기도 합니다. 하지만, 김 지사가 지사직을 중도에 사퇴하는 것은 많은 문제가 있습니다. 그 역시 그런 문제들을 모르는 것은 아니겠지요. 그런데도 그만두겠다고 합니다. 이런 상황에서 경남도민들은 어떻게 해야할까요? 떠난다는 지사 바짓가랑이라도 잡고 앙탈이라도 부려야 할까요? 아니면 김소월처럼 가시는 길에 진달래꽃 아름 따다 뿌려드려야 할까요?